태양의 서커스 Zumanity (by Cirque du Soleil)
New York-New York Hotel ‘Zumanity’ Theatre
3790 Las Vegas Blvd South Las vegas, Nevada 89109
1시간 30분
Cirque du Soleil
 





7:00 7:00 7:00

7:00 7:00
9:30 9:30 9:30

9:30 9:30

* 아래 금액은 세금,수수료가 포함되지 않은 금액이며 날짜(주말,시즌)에 따라 다를 수 있습니다.*
**티켓 예매하기 선택시 스케쥴 확인과 결제를 위해 별도 예매 페이지로 이동합니다.**

$103.35~$131.70
$99.29(Cat. B)
$78.74(Cat. C)

태양의 서커스 쇼 중에 가장 말이 많고, 가장 야한(?) R 등급의 성인 전용 쇼, Zumanity. Zoo+ Humanity를 합성해서 만든 제목을 본다면 어떤 공연인지 힌트를 얻을지도 모르겠다. 동물원에 있는 인간들의 쇼. 동물원이라는 의도된 ‘보여주기 위한’ 공간을 통해 Sex에 대한 인간들의 본능을 그대로 보여주겠다는 의미렸다. 20대에서 70대까지 다양한 연령대의 다양한 인종의 배우들은 때론 반 나체로, 전라로 어떤 묘기나 곡예 같은 것을 보여주는 대신에 감정에 충실한 인간 본능을 그대로 표현하려는게 이 쇼의 포인트다. 시작과 끝이 있고, 다음 순서를 소개를 해주는 카바레 쇼처럼 Zumanity 공연에는 진행자가 있다. 이 진행자는 쇼 시작 전에는 관객과 대화를 주고 받기도 하고 중간중간 멘트를 하기도 하는데 어찌나 능청스러운지 조금만 알아들을 수만 있다면 정말 재미있다. 또 민망한(?) 무대 위로 일반 객석의 관객을 올리는데 아직 한국 관객이 올라가는 것은 못 봤지만 이 실제 관객들은 능청스럽고 재미있게 쇼에 참여하면서 다른 관객들을 더욱 흥겹게 만든다. 쇼를 통해서 말초신경만을 자극한다면 그것은 예술이 아닌 외설로 외도될 것이다. 하지만 Zumanity가 예술인 이유는 온갖 인간 군상들을 통해 누구나 느끼는 성적인 욕구와 욕망을 표현하고 육체가 보여줄 수 있는 섹시함을 서커스와 댄스를 통해 구현해 내서 감동과 느낌을 주기 때문이다. 무대의 커다란 수중 Bowl에서 반라의 여인들이 여자끼리 뒤엉키기도 하며, 게이를 상징하는 흑인 배우들의 베드신, 성기를 상징하는 물건도 마구 등장하여 오히려 옷을 입고 있는 사람들이 더 이상하게 느껴질 정도로 성에 대한 표현이 자유롭고 무한하게 펼쳐진다. 이들이 펼치는 곡예 역시 섹시하다. 손동작 하나하나가 미묘하고 긴장감이 넘친다. 아크로바틱, 아프리카 댄스, 삼바, 플라멩고 등 몸의 열정을 더욱 가열시키는 댄스도 멋지다. 다른 태양의 서커스 쇼에서 아슬아슬한 곡예로 안전과 예술 사이의 균형을 유지해야 하는 배우들의 한없는 노력을 이해했다면 Zumanity에는 아름다움과 천박함의 균형을 유지하는 성인 쇼의 경계, 그렇지만 100% 아름답기도 100% 거침없기도 한 쇼를 이뤄가는 배우들을 보는 게 포인트다.

내가 하면 예술이고, 남이 하면 외설이라는 말 따위를 무색하게 하는 전위예술과 서커스의 만남. 성에 대한 매력과 쾌락을 표현하는 육체의 아름다움을 볼 수 있는 이색적인 무대가 될 것이다. 무대 위에서 배우들이 펼치는 연기가 관객들을 자극한다면 그것은 ‘쾌락’ 적인 부분이다. 하지만 Zumanity는 남성과 여성의 특성을 가장 잘 보여주면서 수위 높은 연기를 하지만 조잡스럽고 천박하지 않다. 만일, 대형 무대를 갖춘 메이저 공연들을 이미 선택했다면 커플끼리 가는 팀은 2번째 공연으로 Zumanity를 권하고 싶다. 무대 가까이에는 커플 둘이서만 앉을 수 있는 Sofa 석이 있으니 도전해 볼 것. 몰래 보는 것보다 당당히 즐기는 젊음이 아름답다는 것에 한 표!

18세 이상 성인용.
보호자가 있어도 18세 이하는 무조건 입장 불가.

 


.
sodam00  5
1월 23, 2012
역시 태양의 서커스가 만들면 다르다! 라는 이유를 알 수 있는 성인쇼입니다. 흥겨운 라이브 뮤직과 멋진 무대, 다양한 곡예들...처음부터 끝까지 무대위를 휘저으며 관객들을 쥐락펴락하는 쇼호스트까지 태양의 서커스이기에 가능한 볼거리가 가능합니다. 아직은 한국사회에서 공개적으로 이야기하기 민망한 성적 소재를 즐겁지만 가볍지않게 잘 만들어낸 쇼입니다. 신행으로 최고지만 살짝 권태기가 시작한 커플, 혹은 친한 동성 친구들끼리 기분좋게 볼 수 있을 것같아요~